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 즐겨찾기 추가
새 배너
새 배너
전체 정치 사회/경제 서울권 전국/지방의회 공기업 스포츠/생활/갤러리 문화/연예/방송 인터뷰/칼럼 법원/검찰/경찰 대전/충청/세종 극단뉴스 특별기획 TOP영상 오늘영상 영상 포토영상 커뮤니티
긴급-본사 <한국매일방송TV> 김경환 신임 2대 대표회장 11일 오후 취임
공기업
ㆍ전체기사
기사제보
광고문의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이메일 프린트 퍼가기 글자크기 원래대로 글자크기 크게 글자크기 작게
2018고위험 임산부 의료비 지원사업 접수 시작
2018-08-07 오후 9:32:31 한국매일방송TV mail seoulmaeil@daum.net


    2018고위험 임산부 의료비 지원사업 접수 시작


    박하니 기자/ 생명보험사회공헌재단(이하 생명보험재단)이 인구보건복지협회 서울지회와 함께 ‘2018 고위험 임산부 의료비 지원사업’ 하반기 신청 접수를 오는 9월 30일까지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고위험 임산부 의료비 지원사업’은 임산부 및 태아의 건강과 생명을 위협할 수 있는 질환을 진단 받은 저소득 임산부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이고, 저출산 해소에 기여하고자 전개해온 사업이다. 심사를 통해 선정된 대상자에게는 임신에서 분만까지 전 과정에서 지출한 모든 의료비가 지원된다. 기초수급대상자와 특이질환자(암, 전신홍반루푸스)에게는 1인당 최대 100만원, 그 외 질환은 최대 60만원까지 차등 지급할 예정이다.


    지원 자격은 분만예정일이 2017년 11월부터 2018년 10월까지인 저소득 고위험 임산부 중 2018년 전국 중위소득 130% 이하 가정(건강보험료 기준)이면 가능하다. 의료비 신청은 고위험임산부 의료비지원사업 블로그에서 인터넷 접수 후에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블로그를 참고하면 된다.


    생명보험재단은 2009년부터 지금까지 총 4066명의 저소득 고위험 임산부들에게 약 32.8억원을 지원했으며, 올해 상반기에는 산모 426명의 건강한 출산을 도왔다.


    생명보험재단 조경연 전무는 “고위험 임신은 정상 임신보다 의료비 지출이 높아 경제적 부담이 가중되기 때문에 이에 대한 실질적인 지원이 절실한 상황이다”며 “앞으로도 생명보험재단은 고위험 임산부들이 건강하게 아이를 출산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생명보험재단은 2007년 삼성생명, 교보생명, 한화생명 등 20개 생명보험회사들의 공동 협약에 의해 설립된 공익법인으로 고령화극복 지원사업, 저출산해소 지원사업, 생명존중 지원사업, 자살예방 지원사업 등 4대 목적사업을 통해 우리 사회의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다양한 특화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 * <자매지통합보도> 본 기사는 본사 자매지 <종합일간>서울매일 / 서울의정신문TV / 한국의정신문TV / 서울매일신문TV / 한국여성신문 / 한국연예스포츠신문TV / 한국감찰일보 / 서울여성신문TV / 대한변호사신문 / 한국매일방송TV / 환경뉴스119 / 강북투데이 등에도 통합 보도 됩니다.


    *서울매일신문TV  www.seoulmaeil.com   *한국여성신문  www.womank.net  
    *서울여성신문TV  www.seoulw.net   *한국매일방송TV  www.hankookmaeil.com  
    *한국연예스포츠신문TV www.koreaes.com   *환경뉴스119  www.newsgreen119.com    
    *한국의정신문TV  www.hankook3.com    *한국감찰일보  www.hankook2.com
    *서울의정신문TV  www.seoulm.net   *서울연예스포츠신문TV  www.seoules.com






    <저작권자©<한국매일방송TV>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18-08-07 21:32 송고
    2018고위험 임산부 의료비 지원사업 접수 시작
    최근기사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새 배너
    회사소개 | 광고/제휴 안내 | 이용약관 | 홈페이지 유지보수 신청

    한국매일방송TV / 한국매일신보
    www.hankookmaeil.com

    총괄회장 겸 발행인.편집인 김경환 (대전발행본사 겸 전국본사 회장)
    편집회장 겸 서울본사 회장 김봉근 / 고충처리인 김경환
    청소년보호책임자 김경환 / 서울본부장 진종수

    한국매일방송TV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전아-00265호 (2017.02.07 등록)
    한국매일신보 신문등록번호 대전다-01317호 (2017.03.13 등록)
    환경뉴스119 인터넷신문등록번호 대전-아00264호 (2017.02.07 등록)

    (대전발행본사) 대전광역시 중구 대종로 316번길 26,
    *대전본사 전화 042-255-6660 /대전본사 긴급제보 010-5665-8425
    (서울편집본사) 서울시 강북구 도봉로 150
    *편집본사 전화 02-981-0004 / 서울본부 긴급제보 010-5757-3034
    *긴급제보/광고문의: (대전) 010-5665-8425 / (서울) 010-5757-3034
    *보도자료 송부 이메일: seoulmaeil@daum.net

    <자매지> 한국매일신보/ 환경뉴스119 대표회장 최용근
    서울여성신문/ 서울연예스포츠신문/ 한국여성신문/ 서울의정신문TV
    www.seoulw.net     www.seoules.com     www.seoulm.net    

    Copyrightⓒ 2015 한국매일방송TV & 환경뉴스119 & 서울연예스포츠신문